메뉴

전체기사

정치

경제

문화

오피니언

게시판

갤러리

[강원도] 충북 수해지역 주민들의 일상회복을 위해 봉사활동 본격 전개
운영자   |   2023.07.31 [16:49]

 

 

7월 31일(월), 강원특별자치도청 가족봉사단과 강원특별자치도자원봉사센터 소속 화천과 인제 자원봉사자 각 40여 명이 충청북도 괴산의 수해피해 농가를 찾아 복구 지원 봉사활동을 전개했다.

 

피해 농작물의 잔해와 토사를 제거하고, 침수된 비닐하우스를 정리하는 등 농가 주변 환경정리에 힘을 보탰다.

 

앞서 7월 27일(목)에는 강원특별자치도자원봉사센터 소속 강릉시 자원봉사자 36명이 충북 청주에서 봉사활동을 진행했다.

 

특히, 이날 봉사에는 지난 4월 강릉 산불로 큰 피해를 입었던 이재민 10명이 함께 동참하여 나눔의 의미를 더했다.

 

강원특별자치도청 가족봉사단과 자원봉사센터는 앞으로도 경북 예천 등 수해 피해지역을 찾아 피해복구와 이재민 지원 봉사를 지속할 예정이다.

 

박광구 강원도자원봉사센터 이사장은 “그동안 강원도에서 산불, 태풍 등 큰 피해를 입을 때마다 전국에서 오신 봉사자들 덕분에 큰 힘을 얻었다”라며, “이제는 우리가 아낌없는 도움의 손길을 보내드릴 때”라고 말했다.

 

김진태 강원특별자치도지사는 “이재민들이 하루빨리 평범한 일상으로돌아갈 수 있기를 간절히 바란다”라고 하며“우리는 모두 같은 대한민국이다. 강원특별자치도민들은 수해피해 지역 주민들의 아픔을 함께 나누고, 피해복구를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”라고 밝혔다.

댓글

i

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.
URL 복사
x
  •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.

PC버전 맨위로 갱신

Copyright 분당닷컴. All rights reserved.